지만글방
2018.06.20 07:46

아침입니다.

조회 수 58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아침입니다.

오늘은 4명의 형제들이 모두 함께 새벽만들기를 했습니다.

이제는 강력한 기도부대가 모인 것입니다.

밤새 오랫만에 서로 부딛키며 잠을 잤습니다.

참 정겨운 우리 형제들의 살내음이 옛 기억들을 더 올려 주었습니다.

대부분 우리 아둘람 형제들은 겨울에 많이 만났지만 지금 함께 있는 우리 4명의 형제들은

거의 일년내내 함께 지냈던 사람들 이었습니다.

겨울이면 모였다가 날이 풀리면 흩어진 형제들도 많았지만

목사님과 함께 일년내내 같이 지냈던 형제들도 많습니다.

그래서 어제의 공방에서의 첫 밤이 낮설지 않는 밤이었고 했습니다.

다행입니다. 이제 다시 우리들이 함께하니 정말 좋습니다.

 

새벽만들기하고 돌아와 우리는 또 외람된 샤워실에서 세면을 하고 돌아와

제작기 누구라 할 것 없이 성경을 펴고 말씀들을 묵상합니다.

아..형제들이 늘어나다 보니 금방 아둘람 모드로 전환이 됩니다.

오늘은 두번째 교회 전도용십자가를 최종적으로 마무리 하고 내일은 납품해 드릴 것입니다.

성식 형제가 출판팀 일이 당장 없어서 공방팀 일을 오늘은 함께 도울 계획입니다.

현재 출판팀은 경섭형이 편집과 디자인을 하고 있는 것들이 있어서

그 부분은 우리가 함께 도울 수 있는 영역이 아닙니다.

그래서 성식형제는 오늘은 잠시 십자가 만드는 일에 지원을 해 줄 수 있습니다.

아침부터 열심히 만들면 내일이면 다 만들어 보내 드릴 수 있을 것입니다.

그리되면 이제 여유를 가지고 공방을 정상적으로 운영해 갈 수 있게 될 것입니다.

 

0002.png

 

우리 공방 홈피를 약간 변경을 했습니다.

보시다시피 카테고리 메뉴들이 조금 달라 졌습니다.

저는 거의 매일 글을 올릴 것입니다.

공방 홈지기는 바로 저 입니다.

그래서 일종의 책임감 같은 것이 저에게 있기 때문에 최소한 글만은 매일 올릴 생각 입니다.

새로 합류한 두 형제들도 각자의 글을 올릴 수 있습니다.

하지만 각각 개개인마다 컴퓨터가 있는 것이 아니라서

누군가 사용하지 않는 컴퓨터를 사용해야 합니다.

현재 공방에 컴츄터는 2대 입니다.

하나는 문서 편집용으로 사용하고 있고, 다른 하나는 레이저조각기와 CNC머신 작동을 위해

사용 중입니다. 결국 저와 경섭 형이 사용 중이라 생각하면 되겠습니다.

선교회 창고를 뒤져 오래된 컴퓨터라도 찾아보아야 할 것 같습니다.

성식 형제가 기계를 잘 만지니 해답을 찾을 것입니다.

 

하늘이 회색이더니 해가 비춥니다.

오늘도 덥겠습니다.

그럼 또 멋진 수요일 기대해 봅니다.

 


공방 아재들 이야기

조수아선교사후원회 아둘람 소품 공방의 지만아재의 공방 이야기 게시판입니다.

  1. notice

    후원회 샵 안내

    하나님의 은혜로 이렇게 공방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날마다 우리가 울고 불고 하면서 주님께 간절한 마음으로 간구했던 기도들이 이렇게 하나님의 은혜 가운데 열랍되어서 공방을 가동하기 시작 했습니다. 무엇보다도 감사한 것은 교회 식구들이 한 마음으로 염려하며 걱정하면서 선교회 공방을 위해 마음써 주시고 기도해 주셨다는 것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 모두의 기도를 들어 주셨습니다. 이제 이 홈페이지를 통해 공방에서 만든 것들을 하나 하나 소개해 드릴 수 있게 되었습니다. 어떤것들은 우리들이 마음...
    Date2018.06.15 Category지만글방 Views1021
    read more
  2. No Image

    우리 초대 받았습니다.

    조금전에 부목사님께서 전화를 주셨습니다. 전화를 받은 사람은 우리 경섭 형입니다. 통화는 왠지 이상한 분위기로 이어졌습니다. 경섭 형은 거의 단답으로 "아..네.." 정도의 짧은 말로 통화를 했습니다. 통화를 마치고... 경섭 형 얼굴이 조금 상기 되었습니다. "............" "회사 사장님이 우리들을 토요일 저녁에 초대하셨어.." "허거덕 ~ ......." 우리들은 아무 말도 할 수 없었습니다. 회사 사장님께서 우리들을 식사에 초대 하시다니.... 아.. 이런.... 깨끗히 입을 옷도 없는데.... 아이고 이걸 어쩌나? ...
    Date2018.06.22 Category지만글방 Views761
    Read More
  3. No Image

    오늘도 아침 햇살이 참 좋습니다.

    새벽만들기를 마치고 돌아왔습니다. 아침 햇살이 참 좋습니다. 어제는 드디어 우리가 두번째 교회의 전도용 십자가를 만들어 보내 드렸습니다. 얼마나 감사하고 얼마나 다행이지 모릅니다. 형제들이 함께 힘을 합치니 일이 순조롭게 잘 마무리 된 것입니다. 이로써 우리 공방은 이제부터 조금 더 여유있는 마음을 선교회 사역에 집중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고맙고 감사한 일입니다. 정말 너무 다행입니다. 우리 목사님은 잘 계시는지? 오늘은 도쿄에서 일을 마치고 다시 중국으로 가시는지? 그 안부가 너무나 궁금하...
    Date2018.06.22 Category지만글방 Views845
    Read More
  4. 열심히 일하고 있습니다.

    원래 저는 말이 없지만... 오늘 우리들은 업무적으로 나누는 말 외에 대부분 아무 말도 없습니다. 경섭형도 조용하고 재호형제 성식형제도 너무 조용합니다. 분위기가 왜 이러지? 라고 제 자신에게 되물어 보았지만.... 저 역시 조용한 것은 마찬 가지 입니다. 아침에 글을 쓰다가 아무 말도 올릴 수 없었습니다. 아미 지금 우리들은 어떤알 수 없는 열병을 앓고 있는 것 같습니다. 마음속에 심각한 요동이 일어나 버려서 입니다. 조금은 당혹스럽고, 조금은 아직은 완전히 이해되지도 실감하기도 어려운 시간들이 어...
    Date2018.06.21 Category지만글방 Views648
    Read More
  5. No Image

    아침해가 밝습니다.

    조금은 긴 새벽만들기를 하고 돌아왔습니다. 분명 다른 날 보다는 조금 긴 새벽만들기 입니다. 우리 네 형제들이 새벽 운동겸 산책겸 기도겸, 겸사 겸사 착한 시간들을 보내고 왔습니다. 정말 행복한 잠을 잤고, 정말 행복한 새벽을 열었습니다. 고마운 분들, 한분 한분 생각하면서 기도를 했습니다. 하나님께서 꼭 모든 것을 다 더 아름답게 갚아 주시기를.... .......... 막상 컴을 켰지만... 오늘은 무슨 말을 해야 할지 잘 생각이 나질 않습니다. ......... 아무래도...이따 다시 글을 올려야 할 것 같습니다. 도...
    Date2018.06.21 Category지만글방 Views781
    Read More
  6. No Image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오늘은.... 오늘은.... 하늘이 천둥을 치고, 번개도 번쩍 거리고, 천지 개벽이 일어난 것 같은 심장 터지는 그런 날입니다. 우리들은 조금 전 까지 어느 누구도 아무 말도 , 정말 한 마디도 안하고 그저 깊은 침묵 속에서 우리들의 방을 청소했습니다. 누구라 할 것 없이 모두들 눈가에 이슬이 가득했습니다. 누군가 터지면 모두가 다 터질 만큼 우리들 심장은 한 마디로 거의 포하상태였습니다. 석현 형도 오셨고, 부목사님, 그리고 사모님도 오셨습니다. 그리고...준호 형제가 회사 탑차로 집에 있는 정말 큰 냉장고...
    Date2018.06.20 Category지만글방 Views708
    Read More
  7. No Image

    꿈이 아닙니다.

    어떤 말 부터 드려야 할지? 이 상황을 어떻게 다 제대로 설명을 해야 할지? 나는 지금 모든 감각이 마비되어 버려서 어떻게 말하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조근 전, 부목사님 전화를 받고 멍 하니 정신줄 잠시 놓고 있었는데 어떤 사람이 공방의 문을 두두렸습니다. ** 부동산에서 왔다고 했습니다. 그리고 계약서가 담긴 서류철을 내밀고 키를 건네 주셨습니다. 그리고 그것이 다 였습니다. 회사 사모님께서 우리들에게 생활공간을 얻어 주셨다고 합니다. 회사 사모님이요... 저는 한번도 뵌적도 없고, 저를 알지도 못하...
    Date2018.06.20 Category지만글방 Views584
    Read More
  8. 아침입니다.

    아침입니다. 오늘은 4명의 형제들이 모두 함께 새벽만들기를 했습니다. 이제는 강력한 기도부대가 모인 것입니다. 밤새 오랫만에 서로 부딛키며 잠을 잤습니다. 참 정겨운 우리 형제들의 살내음이 옛 기억들을 더 올려 주었습니다. 대부분 우리 아둘람 형제들은 겨울에 많이 만났지만 지금 함께 있는 우리 4명의 형제들은 거의 일년내내 함께 지냈던 사람들 이었습니다. 겨울이면 모였다가 날이 풀리면 흩어진 형제들도 많았지만 목사님과 함께 일년내내 같이 지냈던 형제들도 많습니다. 그래서 어제의 공방에서의 첫 ...
    Date2018.06.20 Category지만글방 Views587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